상단여백
HOME 충남 논산
논산시 부적면, 주민 맞춤형 방역활동 펼친다-위생해충 제로 크린 부적만들기 위한 업무 협약 체결-

논산시 부적면(면장 민경근)은 부적면사무소에서 지역농협과 ‘위생해충 제로, 크린 부적만들기’를 위한 업무 협약을 가졌다.

지구 온난화로 인해 파리·모기 등 위생해충이 증가함에 따라, 유관기관인 부적농협과 협력체계 구축을 통한 감염병 없는 깨끗한 우리동네 만들기에 앞장서고자 마련됐다.

협약에 따라 부적면은 하절기(6월~10월)에 시행되는 방역기간 중 연무소독 85회, 잔류소독 45회로, 주 3-4회 방역소독을 시행하며, 농협은 해충이 기승을 부리는 7월~8월에 부적면 전 권역에서 매일 연무소독이 이뤄질 수 있도록 돕게 된다.

이외에도 ▲크린 부적면을 위한 방역업무 협조 및 감염병 예방 교육 협력 ▲지속적·안정적 방역소독을 위한 약품지원 ▲주민 건강과 복지향상을 위한 상호 협력 등을 약속했으며, 부적농협에서는 직원 14명을 4개조로 편성해 부적면 전 권역에 대한 연무 소독을 실시할 예정이다.

민경근 부적면장은 “여름철에는 파리·모기로 인한 주민들의 불편사항이 많아지는데, 앞으로 농협과의 방역소독 협력을 통해 불편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하겠다”며 “앞으로도 주민이 원하는 맞춤형 면정을 펼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충청베스트뉴스  webmaster@ccbnews.kr

<저작권자 © 충청베스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베스트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