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기자수첩
인생불만백 상회천세우(人生不滿百 常悔千歲憂)

사람이 백 년을 채워 살지도 못하면서, 늘 천년 어치의 걱정을 하고 산답니다.

중국 한(漢)나라 때 악부인 서문행에 나오는 말입니다.

인간은 너무 필요 없는 걱정까지 하는 일면이 있는가 하면, 당장 눈앞에 닥쳐오는 걱정도 모르고, 동문서주하는 일면도 있습니다.

이것이 인간이 지니고 있는 특색이지요, 또, 모순입니다.

진시왕은 그의 후손이 천년만년 오래오래 황제의 자리를 유지하도록 하기 위해 만리장성을 쌓았습니다.

겨우 오십 평생을 살고 만 그가 단 십년 후의 일도 제대로 짐작하지 못하며 엉뚱한 천년의 꿈을 꾸고 있었던 것입니다.

인간만사 새옹지마라고 했습니다.

당장 밀어닥친 불행이 오히려 다행이 되기도 하고, 그 다행이 불행의 씨가 되기도 합니다.

성경 말씀에도 오늘 일은 오늘 걱정으로 충분하다고 했습니다.

농사를 짓지 않는 새도 먹여주는 하나님이 우리를 그대로 버려두지 했습니다.

천불생무록지인(天不生無祿之人) 이라고 한 옛말과 같습니다.

조물주는 사람을 아무 의미 없이 낳게 하지 않았습니다.

굶어 죽기는 정승하기보다 어렵다고 했고, 천년 걱정은 물론 까닭 없는 내일 걱정도 할 필요가 없다고 했습니다.

불필요한 근심, 걱정은 접어두시고 스트레스 받지 마세요.

좋은 일만 감당하고 살기에도 시간이 벅차니까요.

자벌자무공 자과자부장(自伐者無功 自誇者不長) : 자기를 자랑하는 자 공 크지 않고, 자기를 과시하고 뽐내는 자 오래가지 못한다는 뜻이다.

충청베스트뉴스  webmaster@ccbnews.kr

<저작권자 © 충청베스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베스트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