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4.7.15 월 16:43
상단여백
HOME 충남 논산
논산시, 여름철 침수 대비 스마트팜 시설·장비관리 철저

논산시농업기술센터(소장 김정필)가 본격적인 장마철에 접어들면서 집중호우로 인한 침수사고 등에 대비해 스마트팜 시설·장비에 철저를 기할 것을 당부했다.

저지대 농경지를 전환하여 구축한 스마트팜은 침수피해 발생 가능성이 있어 주의가 필요하며, 센서와 전자부품 등으로 구성된 스마트팜 ICT 기자재 또한 침수 시 세척만으로는 재사용이 불가능하므로 사전에 대책 마련이 필요하다.

바닥 설치형(배전반, 제어반, 난방기 등)은 농업인의 조작 편이성을 고려하여 바닥에서 60~100cm 이격하여 설치하고, 이격 설치형(히트펌프, 냉난방 팬코일, 양액기 등)의 경우는 바닥에서 30~50cm 높이에 위치시키고, 점검·조작을 위한 계단 작업대를 설치하는 것이 좋다.

또한, 이동 가능형(전동 고소작업차, 환경제어용 컴퓨터 등)은 호우 예보 시 장비를 분리하여 사전에 고지대로 이동시킬 것을 권장했다.

이와 더불어 사전에 스마트팜 설계도, 시방서에 ICT 기자재의 방수등급을 포함시켜 누전 피해를 최소화하고, 장마철 농업전기시설에 대한 사전관리를 실시하여 감전사고를 예방할 것을 당부했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스마트팜의 철저한 관리와 준비를 통해 장마철 안전 관리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전했다.

충청베스트뉴스  webmaster@ccbnews.kr

<저작권자 © 충청베스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베스트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