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3.12.9 토 14:57
상단여백
HOME 충남 부여
굿뜨래페이, 어려운 시기에도 골목경제 활성화 증명했다- 골목경제사용량 평균대비 월평균 28%, 약 18억 사용 증가 -

부여군(군수 박정현)의 전국 유일 결제 수수료 제로 공동체 순환 지역화폐인 굿뜨래페이가 적극적이고 유연한 정책추진을 펼치며 골목경제 활성화를 견인했다는 결과가 나왔다.

물가인상과 금리인상 등으로 시중에 유통되는 화폐량이 2022년 대비 상대적으로 줄어든 대외적 여건뿐 아니라 행안부의 연 매출 30억 초과 가맹점에 대한 일반발행 사용을 제한하는 등 내부적 상황에도 불구하고 골목상권에 사용하는 비중이 평균대비 월평균 28%가 늘었다.

구체적으로 20년 1월부터 23년 6월까지 월평균 사용량은 91억이고 이중 39%인 36억이 연 매출 30억 초과 가맹점에서 사용되고 61%인 54억이 골목상권에서 사용됐다. 그러나 23년 7월부터 본격적으로 연매출 30억 이상 가맹점에 대한 사용을 제한하면서 부여군은 자체적으로 이미 준비된 행동경제학에 기반한 인센티브 정책을 시행했다.

즉 23년 7월부터 23년 10월까지 월평균 사용량인 81억에서 연매출 30억 초과 가맹점은 11%인 9억이고 골목상권은 89%인 72억으로 굿뜨래페이가 골목상권에도 도움이 된 것으로 드러났다.

전체적인 사용량이 이전보다 감소하긴 했지만 정책발행과 함께 충남에서 제일 높은 15% 인센티브 정책을 펼치는 등 적극적인 행정지출을 통해 관내 화폐 유통량을 촉진시킨 결과, 더 이상의 유통량 하락을 방어하고 관내 골목상권을 중심으로 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유지하는 데 도움이 된 것으로 판단된다.

박정현 부여군수는 “굿뜨래페이는 정부정책이 시행되기 이전부터 전국에서 유일하게 20년부터 소비자인센티브 및 매출총량제를 통해 공동체가 함께 성장하는 실험을 지속해 왔다”며 “그 공감대 아래 어려운 사용 환경 속에서도 굿뜨래페이 사용에 동참해 주신 데 대해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충청베스트뉴스  webmaster@ccbnews.kr

<저작권자 © 충청베스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베스트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