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2.9.23 금 20:22
상단여백
HOME 충남 부여
부여군, 쌀값 폭락에 벼 갈아엎는 농민들-부여군 농업인단체협의회, 쌀값 폭락 대책 마련 촉구-

부여군 농업인단체협의회(의장 김민호)가 지난 21일 부여군 홍산면 상천리 일원에서 농업인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쌀값 하락과 재고 폭증에 대한 대책 마련을 촉구하며 트랙터 2대로 논을 갈아엎었다.

협의회는 ▲수확기 이전 재고미 전량 시장격리 실시를 통한 자동시장격리제 법적 보장 ▲쌀 목표가격 제도 재도입 ▲CPTPP가입 중단 ▲농자재 가격 폭등 대책 마련 등 투쟁발언을 낭독한 후에 논을 갈아엎기 시작했다.

이날 참석한 농민들은 “지난해 생산된 쌀을 신속한 시장격리를 하지 않아 쌀값이 폭락했다”며 자동시장격리제 법적보장을 한 목소리로 요구했다.

김민호 의장은 “비료, 면세유 등 농자재 가격은 폭등하는데 쌀값은 하락하고 있어 농민들은 벼를 경작하기 너무 힘들다”며 정부의 신속한 대책 마련을 촉구했다.

충청베스트뉴스  webmaster@ccbnews.kr

<저작권자 © 충청베스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베스트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