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충남 논산
논산시, ‘논산로컬푸드 인증제’로 농산물 안전체계 만든다.

논산시농업기술센터(소장 박용식)가 ‘논산로컬푸드 인증제’를 통해 지역 생산 농산물의 튼튼한 안전 관리체계를 만들어 가고 있다.

논산로컬푸드 인증제는 안전한 먹거리 유통환경 조성을 위해 지난해 7월부터 시행된 것으로, 현재까지 총 104명의 농업인이 인증을 취득했으며, 약 30명이 신규 인증을 받기 위해 심사를 받고 있는 상황이다.

인증제 시행으로 소비자들이 QR코드를 활용한 간단한 절차로 농산물 생산정보를 확인할 수 있게 되어, 안심할 수 있는 유통환경을 조성하는 데 기여하는 것은 물론 생산자와 소비자 간의 신뢰를 높이고 있다는 평이다.

이에 시는 올해 200농가 이상의 인증 취득을 목표로 농업인 대상 교육과 홍보에 만전을 기울여 인증 농가 확산에 속도를 붙인다는 계획이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논산로컬푸드 인증제가 활성화됨에 따라 안전하고 믿음이 가는 시장 환경이 만들어질 것으로 기대한다”며 “이는 곧 농업인의 소득증대와 지역경제 활성화로 이어져 더불어 행복한 농촌사회 조성에 기여할 수 있으니 농업인 여러분의 적극적인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인증 취득은 관내 농업인 누구나 무료로 신청할 수 있으며, 농업기술센터에서 실시하는 관련 교육을 수료하고 현장실습 및 심사를 통과하면 취득이 확정된다.

논산로컬푸드 인증제 관련 자세한 사항은 논산시농업기술센터 역량개발과(☎041-746-8357)로 문의하면 된다.

충청베스트뉴스  webmaster@ccbnews.kr

<저작권자 © 충청베스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베스트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